최종편집 : 2019.10.14 월 18:02
상단여백
기사 (전체 65건)
선비문화의 뿌리 5대 서원을 찾아서-②
[옥산서원(玉山書院) (2)] “(앞부분 생략) 이에 문묘(文廟ㆍ성균관의 공자를 모신 사당)에 종사(從祀ㆍ학덕이 있는 사람의 신주를 모...
최창신 고문  |  2011-06-15 12:45
라인
선비문화의 뿌리 5대 서원을 찾아서-①
꼭 찾아가 보기로 작정한지 이미 오래 되었건만, 방문지(訪問地) 서원(書院)들과 연고가 있는 대학자(大學者)들의 사상이나 학문을 그 가...
최창신 고문  |  2011-06-06 12:06
라인
태권도 외교재단 시범단의 아랍 4개국 순방기(6)
이야기의 흐름을 조금만 거슬러 올라가 보자. 요르단 암만에서 실로 감동적인 시범을 펼쳐 극찬을 받던 날, 낮시간까지는 일정이 비어 있었...
최창신고문  |  2011-02-11 10:46
라인
태권도 외교재단 시범단 아랍 4개국 순방기(5)
베이루트는 ‘새벽의 도시’인가 ‘밤의 도시’인가. 적어도 우리들에게는 두 가지의 이미지가 다 살아 있다. 베이루트에 들어갈 때는 깊은 ...
최창신 고문  |  2011-01-31 10:16
라인
태권도 외교재단 시범단 아랍 4개국 순방기(4)
따르릉, 따르릉. 깊은 밤 정적(靜寂)을 깨며 전화 벨이 요란하게 울린다. 새벽 2시.깊은 여독(旅毒)과 시범공연의 피로 때문에 세상모...
최창신 고문  |  2011-01-19 10:37
라인
태권도 외교재단 시범단의 아랍 4개국 순방기(3)
순서가 좀 뒤바뀐 감은 있지만 ‘태권도 외교재단’을 간략하게 소개하는 것이 도리일 듯 싶다. 왜냐하면 태권도 종주국 코리아의 무림(武林...
최창신 고문  |  2011-01-17 11:43
라인
태권도 외교재단 시범단의 아랍 4개국 순방기 (2)
‘담배연기 희미하게 자욱한 카스바에서/ 이름마저 잊은 채, 나이마저 잊은 채/ 춤추는 슬픈 여인아/ 그 날 그 카스바로, 그 날 그 자...
최창신 고문  |  2011-01-14 17:50
라인
태권도 외교재단 시범단의 아랍 4개국 순방기 (1)
극동(極東)의 인천공항을 떠나 넓고 넓은 아시아 대륙을 가로지르고, 이어서 ‘문명의 우물’ 지중해를 길게 횡단하여 북아프리카의 끝에 이...
최창신 고문  |  2011-01-12 10:01
라인
캐나다에서 꽃피운 태권도인생(13)
내가 태권도에 대한 새로운 꿈을 갖게 된 것은 2004년 9단 승단을 하게 되면서부터다. 2005년도 10월 밴쿠버에서 도장 건물을 구...
서정길 사범  |  2010-04-01 09:44
라인
[기자수첩] 태권도, 막걸리보다 못한가
우리 고유의 전통술 막걸리를 세계인이 즐기는 술로 만들기 위해 정부가 본격적으로 팔을 걷고 나선 반면, 전 세계 7천만의 수련 인구를 가져 이미 세계화의 탄탄대로를 달리던 우리 국기 태권도는 정부의 심한 간섭과 독선...
심대석 기자  |  2010-02-17 09:55
라인
태권도 품새의 발전 방향에 대한 소견
숙련성·표현성 평가기준 전 세계에 제시돼야 품새의 발전이 태권도의 발전에 기여하는 점이 많다는 것을 확신하며 태권도인의 한 사람으로서 ...
황인식  |  2010-02-10 11:36
라인
[기고]국민을 위한 태권도로 만들어야 합니다.
대한민국은 태권도의 종주국입니다. 태권도는 대한민국의 국기입니다. 하지만 국민들께 물어보십시오. 태권도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있는지! ...
김하영 교수  |  2010-02-10 07:35
라인
[기고]대한민국 태권도 희망의 메세지
이 글은 미국 아이오와 주립대학교 박용진 교수의 기고문입니다. 박 교수는 아래와 같이 인사의 글과 함께 최근 국기원 사태에 관한 자신의 의견을 보내왔습니다.[편집자주]안녕하세요! 아이오와 주립대학교 체육과 교수로 있...
박용진  |  2009-09-24 22:30
라인
매화 꽃길 5백리(9. 마지막회)
나는 ‘섬진강 시인’ 김용택(金龍澤)을 안다. 그의 시(詩)와 글[散文]을 제법 읽었고 그의 친지[文友]들이 시인에 관해 쓴 글도 보았...
최창신 고문  |  2009-06-16 13:45
라인
최창신의 매화 꽃길 5백리(8)
시인 황동규는 “개인의 기호에 관계없이 20세기를 대표하는 시(詩) 한 편을 고르라면 T.S. 엘리엇의 ‘황무지’가 뽑힐 공산이 크다”...
최창신 고문  |  2009-06-08 11:37
라인
최창신의 매화 꽃길 5백리(7)
담양의 죽녹원 정문 앞으로는 제법 큰 개천이 흐른다. 영산강(榮山江)의 상류인 담양천. 이 지역의 지반(地盤)이 상대적으로 낮아서 그랬...
최창신 고문  |  2009-06-01 16:36
라인
국기원 정상화 위한 결단이 필요
엄운규 전 원장은 자신의 거취와 관련 굳게 입을 닫고 있다. 태권도계 원로답지 않은 태도다. 태권도계 오피니언 리더들은 아직도 그의 눈치를 살피고 있다. 한 측근은 “엄 전 원장도 잘못, 그 반대세력도 문제”라고 지...
김창완 국장  |  2009-06-01 11:51
라인
최창신의 매화꽃길 5백리(6)
“산모퉁이를 돌아 논가 외딴 우물을 홀로 찾아가선 가만히 들여다봅니다./우물 속에는 달이 밝고 구름이 흐르고 하늘이 펼치고 파아란 바람...
최창신 고문  |  2009-05-26 11:29
라인
최창신의 매화 꽃길 5백리(5)
구례읍으로 가는 길(국도)은 걷기에 좋았다. 자동차가 숨 막힐 정도로 많이 다니지 않을 뿐 아니라, 오른쪽으로는 지리산 산자락이 아름다...
최창신 고문  |  2009-05-19 09:57
라인
[데스크칼럼] 국기원 사태의 오해와 진실
최근 국기원을 둘러싼 사태를 바라보는 시각이 제각각이다. 언론 보도를 볼 때마다, 태권도계 인사들을 만날 때마다 느껴진다. 특히 국기원 정상화추진 업무를 맡고 있는 이승완 위원장, 개인에 대한 오해와 의도적인 음해는...
김창완 국장  |  2009-05-15 13:2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