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6 토 13:16
상단여백
기사 (전체 65건)
최창신의 걸어서 탐라(耽羅) 일주(5)
월림리를 지나 저지리(楮旨里)를 통과할 무렵 날씨가 끄무레해지더니 눈발이 날렸다. ‘별일도 다 있다’ 싶었다. 서울에 남아 있던 끝물 ...
최창신 고문  |  2008-04-14 10:17
라인
최창신의 걸어서 탐라(耽羅) 일주(4)
다음날 아침 7시40분 한림을 출발했다. 여느 때처럼 아침식사는 하지 않고 그냥 호텔을 나섰다. 언제 비가 내리고 바람이 불었느냐는 듯...
최창신 고문  |  2008-04-07 14:05
라인
최창신의 걸어서 탐라(耽羅) 일주(3)
제주도를 삼다도(三多島)라고도 한다. 바람과 돌과 여자가 유난히 많아 그렇게 불리워진다.제주 출신의 작가 현길언은 말한다. “내 소년시...
최창신 고문  |  2008-04-03 17:44
라인
최창신의 걸어서 탐라(耽羅)일주(2)
깊은 상념에 젖어 있는 사이 어느덧 비행기가 제주공항 활주로 위를 진저리치듯 구르고 있었다.자, 이제 시작이다. 심호흡을 하고 공항청사...
최창신 고문  |  2008-04-01 14:28
라인
최창신의 걸어서 탐라(耽羅)일주(1)
이윽고 비행기가 1만m 고도의 상공으로 떠올라 안정된 궤도에 진입했다. 김포공항을 출발, 제주로 가는 대한항공 1221편 국내선. 조금...
최창신 고문  |  2008-03-20 18:2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