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6.25 화 19:30
상단여백
기사 (전체 352건)
[제언] 태권도 문화의 파수꾼을 찾자
옛 말에 “왕권이 강하면 백성이 편하고, 신권이 강하면 백성이 힘들다” 했다. 어찌보면 중앙집권적 체제를 강조하는 제도적 강요일지는 모르겠지만, 여하튼 최근 태권도계는 왕권과 신권의 시소게임이 지속되고 있다.이러한 ...
허건식 소마연구소장  |  2007-07-02 13:47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수기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7)
사격 연습을 통하여 마음을 가다듬고 15년 전, 미국에 처음 왔을 때 가졌던 초심(初心)으로 돌아가기 위하여 산으로 올라갔다. 산에서 내려올 때는 밤 10시가 넘었다. 집에 가도 아무도 없어서 시내를 운전하며 돌아다...
정구광 사범  |  2007-07-02 13:16
라인
[제언] 한나라당도 태권도특별법 제정에 앞장서자
한나라당의 정책은 무엇인가?태권도인들은 도무지 이해가 되질 않는다. 과연 문화정책이 있는 정당인가 묻지 않을 수 없다. 왜냐하면 ‘태권도진흥 및 태권도공원 조성 등에 관한 법’(이하 태권도특별법)을 ‘경주역사문화도시...
박영진 전북태권도협회 부회장  |  2007-06-25 13:19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 수기 공모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6)
제2지관을 개업한지 5년째가 되었을 때다. 5주년 기념 시범을 하려고 신문과 방송으로 두 달 전부터 선전을 해오고 있었다. 매년 개업한 날에 맞춰서 시범을 해왔고 그것이 관행이 되어 버렸다. 시범을 하기 거의 한 달...
정구광 사범  |  2007-06-25 12:11
라인
[시론] 재미없는 태권도 경기, 이대로 괜찮은가?
태권도가 재미와 박진감이 없다는 비난을 받던 시기. 2004 아테네올림픽 태권도경기 마지막 날 남자 +80KG급 결승전에 오른 우리나라 문대성(동아대 교수, WTF 집행위원)이 208cm의 홈팀 그리스 선수를 1회전...
한혜진 무카스뉴스 기자  |  2007-06-18 12:59
라인
일선 태권도장, ‘CRM (고객 관계 관리)’ 필요하다
‘CRM(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이란 ‘고객 관계 관리’를 말하는 것으로 선별된 고객으로부터 수익을 창출하고 장기적인 고객관계를 가능케 하는 시스템으로 고객 특성에 기초한 마케팅...
노동연 소마연구소 학술연구개발팀장  |  2007-06-18 12:49
라인
[해외 한인 사범수기 공모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5)
다른 도시에 두 개의 지관을 설립했다. 이 두 지역 모두 그 고장이 생긴 이래 내가 개업한 태권도 체육관이 처음이었다. 첫 지관을 개업하고 개업 축하 시범을 했을 때는 시범이 끝나고 60명이 넘는 수련생이 가입했다....
정구광 사범  |  2007-06-18 11:41
라인
[시론] 태권도의 신음은 국기원의 책임
‘태권도의 신음’이라는 표현은 한겨레 21 주간지(5월 18일치)의 표지 제목이었다.“태권도의 비약적 성장, 그리고 썩은 물”, “비리 등으로 물러났다가 다시 귀환”이라는 표지 이야기의 소제목이 말해주듯 시방 태권도...
이경명 태권도문화연구소장  |  2007-06-11 15:57
라인
류병관 교수의 글에 대한 답장
“높은 산의 나무는 키가 작습니다.”저는 생각이 류 교수와 조금 다릅니다. 심판분과 부위원장보다는 선배님이라는 살가운 호칭을 사용해 준 류 교수에게 감사하면서 또 한편으로는 다른 생각을 해야 하는 제 스스로의 그릇 ...
최정호 대한태권도협회 심판분과 부위원장  |  2007-06-11 15:38
라인
[해외 한인 사범 수기 공모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4)
아내와 나는 결혼식을 마치고 아내가 살고 있던 네바다 주에 정착하기로 했다. 아내에게 태권도에 대한 현실에 대해 충분히 이해를 시킨 다음 본격적으로 태권도 영화 시나리오 집필에 들어갔다. 아내는 임신을 해서 배는 불...
정구광 사범  |  2007-06-11 15:32
라인
추임새 인성교육 제2편
뱁새와 황새 이야기를 하면서 열등감을 우월감으로 승화시켜주는 칭찬과 북돋아줌의 추임세 인성교육에 대하여 기술하였다.관장과 사범의 한마디 칭찬과 북돋아줌이 아이들에게 자양분이 되어 큰 재목으로 자라 날수 있는 전환점을...
이상기 성일 태권사관학교 관장  |  2007-06-04 11:40
라인
태권도 경기력 향상을 위한 제언
우리나라 태권도가 스포츠로서 세계대회와 올림픽에서 상위 랭킹을 차지할 수 있는 이유는 태권도 종주국으로서 뛰어난 경기력을 보유해 왔기 때문이다. 그래서 오늘도 여러 해외 태권도 지도자와 선수들은 한국을 전지훈련지로 ...
임태희 용인대학교 태권도학과 교수  |  2007-06-04 11:37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 수기 공모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3)
정처 없이 발이 닿는 대로 목적지도 없이 걸었다. 한참 걸어가고 있는데 뒤에서 택시 한 대가 계속 우리를 따라오고 있는 것을 알았다. “No taxi. No taxi.” 몇 마디 밖에 모르는 영어로 손짓을 했지만 계...
정구광 사범  |  2007-06-04 11:28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 수기 공모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2)
“학교와 태권도장 둘 다 보내 줄 테니 집으로 가자.”집에서 쫓겨 난지 2개월이 되었을 때 어머니가 자취방으로 찾아오셨다. 나는 다시 집으로 돌아갔다. 사실 고등학교를 졸업하기까지 단증을 따지 못했다. 도장에 다니는...
정구광 사범  |  2007-05-28 13:10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 수기 공모 Ⅱ] 파란만장 정구광 사범의 이민 18년 (1)
내가 처음 태권도를 접하게 된 것은 중학교 1학년 때였다. 몸이 불편하셨던 아버지는 싸움을 전혀 하실 줄 모르셨다. 내가 중학교 1학년 때 아버지는 이미 환갑을 넘기셨다. 친구들의 할아버지와 거의 비슷한 연배였다.어...
정구광 사범  |  2007-05-14 15:20
라인
태권도 기구의 바른 인식을 기대한다
우리 문화유산 태권도가 세계화를 이루게 된 것은 우리민족과 태권도인의 긍지요 자랑이다. 현재 세계 10만여 개의 태권도장이나 체육시설 및 학교 등에서 7천만 명의 태권도인들이 태극기를 걸어 놓고 우리말 구령으로 태권...
김병운 국기원 기술전문위원회 의장  |  2007-05-07 14:22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 수기 공모] 좌충우돌 이정규 사범의 미국 정착기 (21)
● 마스터 그 이름의 명예 율곡 이이, 퇴계 이황과 같은 위인들처럼 호를 하나 갖고 싶었다. 뭔가 뜻 깊고 멋진 나만의 이름을 갖고 싶...
이정규 사범  |  2007-05-07 13:48
라인
거듭차기
새나 곤충들은 하늘을 자유롭게 날 수 있다. 날개가 있어서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결코 그렇지만은 않다. 그 이유는 두번 거듭나는 과정을 거쳤기 때문이다. 화려한 날개를 펄럭이는 호랑나비도, 단 하루를 살고 생을 마감하...
박천재 미국 죠지 메이슨 대학 교수  |  2007-04-30 11:46
라인
[연재기고] 동양무도의 정신성
Ⅱ. 동양무도들이 표방하는 정신성동양무도의 수련은 학자들에 따라 발생동인이 다르게 해석되어지고 또 다양하게 통용되어져 왔다. 이것은 무술이 일차적으로 격투를 위한 기술에서부터 비롯되어 왔다는 대전제와 함께 군대무술의...
류병관 용인대 태권도학과 교수  |  2007-04-30 11:38
라인
[해외 한인 태권도 사범 수기 공모] 좌충 우돌 이정규 사범의 미국 정착기 (20)
언행이 일치하는 삶으로 보여주는 지도자가 되자
● 빌 아저씨를 위한 이해- 왜 수련을 하나?태권도의 성인 인구가 점점 줄어든다. 이유는 간단하다. 태권도가 성인에게 힘들기 때문이다....
이정규 사범  |  2007-04-30 11:23
여백
여백
최신댓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