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2 토 00:18
상단여백
HOME 대회 국내대회
효정고 엄나윤, 중고연맹회장기 여고부 L-헤비급 ‘金'결승전 골든포인트서 왼발 머리 공격 성공해 1위
  • 울산=허종학 기자
  • 승인 2021.12.07 15:04
  • 호수 0
  • 댓글 0

울산 효정고등학교 엄나윤(1년)이 제48회 한국중고등학교태권도연맹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 여고부 L-헤비급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울산 효정고등학교 엄나윤이 제48회 한국중고등학교 태권도연맹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 여고부 L-헤비급에서 금메달을 차지했다,

울산광역시태권도협회에 따르면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4일간 강원도 춘천시 호반체육관에서 제48회 한국중고등학교태권도연맹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 및 제17회 한국중고등학교태권도연맹회장배 전국품새대회가 열리고 있다.

이번 대회는 1분 30초 3회전, 중간휴식 30초, 무승부시 1분간 휴식 후 골든포인트 1분으로 치러진다.

대회 첫날인 지난 6일, 여고부 L-헤비급에 출전한 엄나윤은 준결승전 충남체고 우지민과 결승 진출을 다퉜다.

1회전이 0대 0으로 끝난 가운데, 2회전 종료 11초 남겨 놓고 엄나윤이 왼발 몸통 밀어차기를 성공시키며 2대 0으로 리드를 잡았다.

3회전 초반, 우지민이 득점을 내기 위해 머리 공격을 퍼부었지만 엄나윤이 차분하게 방어했고, 감점 하나씩을 주고 받으며 3대 1로 엄나윤이 승리하고 결승전에 올랐다.

결승전에서 엄나윤은 전북 무주고 안효빈을 상대로 골든포인트서 왼발 머리 공격을 상대 머리에 정확하게 성공시키며 정상에 올랐다.

엄나윤과 안효빈은 3회전까지 다양한 기술을 선보였지만 득점으로 연결되는 공격은 나오지 않았고, 골든포인트에 돌입해 금메달 두고 긴장감이 맴돌았다.    

골든포인트에서 엄나윤은 종료 40초를 남기고 왼발로 짜릿한 3점짜리 머리 공격을 성공, 여고부 L-헤비급 우승을 차지했다.

울산=허종학 기자  tkdnews@korea.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산=허종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