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22 월 14:08
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강원‧춘천 2024 세계태권도문화축제’ 7일간의 대장정‘월드컵 팀 챔피언십 시리즈’를 시작으로 다양한 대회 개최
  • 김창완 기자
  • 승인 2024.07.01 16:22
  • 호수 0
  • 댓글 0

 

세계인의 태권도 축제 ‘강원‧춘천 2024 세계태권도문화축제’가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에어돔에서 7일간의 대장정을 시작했다.

세계태권도문화축제의 막을 연 대회는 7월 1일부터 3일까지 사흘간 열리는 ‘춘천 2024 세계태권도 월드컵 팀 챔피언십 시리즈’이다. 이 대회는 파워태권도 방식으로 진행되며 200점씩 주어지는 상대 파워바를 먼저 차감시키는 쪽이 승리하는 대전게임 방식이다.

같은 기간 중 KTA 파워태권도와 다이내믹태권도 경기도 펼쳐진다.

7월 4일에는 ‘강원‧춘천 2024 세계태권도시범경연&격파대회’가, 7월 5일에는 ‘강원‧춘천 2024 세계장애인태권도오픈챌린지(G4)’가 열리며, 7월 6일부터 7일까지는 문화축제 오픈대회 기간으로 팀대항종합경연, 종합격파, 3인조 단체 겨루기 등 다채로운 경기가 진행될 예정이다.

문화축제 오픈대회가 열리는 주말에는 송암스포츠타운 실내테니스장에서 ‘2024 춘천·KTA 태권도장 교육‧산업 박람회’도 개최되어 유튜버 ‘태권한류’의 태권콘서트 공연과 KTA 국가대표 태권도 시범단의 시범공연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세계태권도문화축제는 작년에 이어 2회 연속 개최되는 행사로 춘천의 3대 문화축제(마임, 인형, 연극) 공연도 대회 기간 중 상시 진행되어 방문객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문화축제가 마무리되면 이어서 ‘2024 춘천코리아오픈국제태권도대회’가 개최될 예정으로 춘천에서 열리는 2주간의 태권도 행사에 참가한 선수들과 관람객들을 위한 환영행사가 7월 3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에어돔에서 진행된다.

조직위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에어돔 경기장 내부에서 쾌적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했다. 태권도 경기뿐만 아니라 다양한 볼거리도 준비하였으니 태권도 중심도시 춘천이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김창완 기자  chang2306@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