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13 토 11:23
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신인등용문 그랑프리 챌린지 다음달 15일 무주에서 개최
  • 김창완 기자
  • 승인 2023.06.16 10:55
  • 호수 0
  • 댓글 0
2022 무주 그랑프리 챌린지 경기장면

 

무주태권도원 ‘2023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대회’가 다음달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태권도원에서 벌어진다. 대회가 7월 15일부터 3일간 태권도원에서 개최된다.

참가자 접수 마감 결과 대한민국과 일본, 미국, 케냐, 폴란드, 호주 등 19개국 145명의 선수단이 참가 접수를 마쳤다. 대회 개최 2년 만에 5개 대륙의 선수들이 출전하는 국제 대회로 입지를 굳혔다.

세계태권도연맹(WT)이 주최하고 태권도진흥재단과 대한태권도협회가 공동 주관하는‘무주 태권도원 2023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대회’는 올림픽에 출전하고자 하는 신인 선수에게 꿈과 도전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만든 국제 대회로 지난해 첫 대회를 태권도원에서 개최되었다.

‘무주 태권도원 2022 그랑프리 챌린지대회’ 에서 1위와 2위에 입상한 국내외 선수들은 ‘맨체스터 2022 그랑프리’대회에 출전권을 획득했고 이 가운데 한국의 박태준(M-58kg), 서건우(M-80kg) 선수가 ‘맨체스터 2022 그랑프리’대회에서 1위의 성적을 거두는 파란을 일으켰다.

이번에 열리는 ‘무주 태권도원 2023 그랑프리 챌린지대회’체급별 1‧2위 입상 선수는 10월 개최 예정인 G6 등급의‘2023 타이위안 그랑프리 시리즈(10월 10일∼12일)’대회 출전 자격을 얻게 된다.

태권도진흥재단 이종갑 이사장 직무대행은 “지난해 무주 태권도원 2022 그랑프리 챌린지에 출전해 우승한 박태준 선수가 올해 바쿠 2023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우승하는 등 그랑프리 챌린지 대회 입상자들이 각종 세계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며“참가 선수들이 가진 모든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철저한 대회 준비를 통해 새로운 스타 선수의 등용문이라는 명성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무주 태권도원 2023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대회’는 남자 –58kg, -68kg, -80kg, +80kg와 여자 –49kg, -57kg, -67kg, +67kg 등 남녀 각 4체급의 경기가 진행되며 순위에 따른 랭킹 포인트가 부여된다. 

 

2023 무주 그랑프리 챌린지대회 포스터

김창완 기자  chang2306@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