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7.10 금 10:44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세무
도장경영 세무전략 (8)금융상품을 활용하자, 돈 버는 소득공제 2
  • 정성희 세무사
  • 승인 2009.03.02 11:41
  • 호수 628
  • 댓글 0
정성희 세무사.

관장님이 도장을 경영하시면서 다음의 금융상품에 가입하시게 되면 저축도 하고 소득공제도 받아 세금을 절약하실 수 있습니다.

1. 연금저축공제
개인연금저축(2000년 12월 31일 이전 가입자)과 연금저축(2001년 1월 1일 이후 가입자)은 저축불입계약기간 만료 후 연금의 형태로 지급받는 저축으로서 개인연금저축은 불입금액의 40%를 공제하되 연간 72만원 한도로 소득공제해주고 연금저축은 불입금액 전액을 공제하되 연간 300만원까지 소득공제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2. 소기업·소상공인 공제부금에 대한 소득공제
소상공인은 국민경제의 저변을 형성하고 있으나 대다수가 취약한 경영환경을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근로소득자에 비해 사회안전망이 미흡한 실정입니다.
이에 따라 소상공인의 사업실패 등에 대한 생활안정대책의 일환으로 중소기업협동조합법에 따른 공제부금제도(노란우산공제)를 두었으며, 납입부금에 대하여는 전액을 공제하되 연간 300만원 까지 소득공제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 노란우산공제제도의 특징

☞ 연 300만원까지 추가 소득공제
기존소득공제 상품과 별도로 연 300만원까지 소득공제가 가능하며 기존 연금저축가입자가 노산우산공제에 동시에 가입 시 연 600만원까지 소득공제가 됩니다.

 

        과세표준

노란우산공제

절세 가능 액

  노란우산공제 + 연금저축

  절세 가능 액

 

      1,200만원 이하

    300만원 × 8.8% =

            264,000원

    600만원 × 8.8% =

             528,000원

      1,200만원 초과

     ~4,600만원 이하

   300만원 × 18.7% =

            561,000원

    600만원 × 18.7% =

            1,122,000원

      4,600만원 초과

     ~8,800만원 이하

   300만원 × 28.6% =

            858,000원

    600만원 × 28.6% =

            1,716,000원

      8,800만원 초과

 

   300만원 × 38.5% =

          1,155,000원

    600만원 × 38.5% =

            2,310,000원

*적용기준 : 노란우산공제, 연금저축보험료 월25만원 납입기준, 세율은 주민세 포함

☞ 압류에서 안전하게 보호
일반 저축, 보험은 폐업, 사업 실패 시 압류로부터 안전하지 못하나 노란우산공제금은 소기업, 소상공인의 생계안정과 사업재기를 위하여 법에 따라 압류, 양도, 담보제공이 금지되므로 폐업 시에도 최소한의 생활안정과 사업재기를 위한 자금 확보가 가능합니다.

☞ 안정적 고수익! 일시금으로 목돈확보!
납입보험료에서 운영사업비를 공제하는 타 소득공제상품(연금저축)과 달리 노란우산공제는 운영사업비를 공제하지 않고 납입부금 전액에 대하여 이자율을 적용, 적립하므로 복리이자를 추가 적립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노란우산공제는 1년 이상 사업을 영위한 소기업자와 소상공인을 가입대상으로 하며 태권도장의 경우 상시근로자수 10인 미만을 소상공인으로 봅니다. 납입부금은 매월 5만원에서 70만원까지 선택할 수 있습니다.

노란우산공제는 중소기업중앙회가 공제사업을 운영하고 한국세무사회가 세무사를 통하여 가입안내 및 상담을 하고 있습니다.

관장님! 연금저축과 노란우산공제에 가입하셔서 저축도하시고 합법적으로 세금도 줄이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으시기 바랍니다.

 * 도장경영 중 세무 관련한 궁금한 사항이 있으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정성희 세무회계사무소에서 성심껏 도와드리겠습니다.
   연락전화: 02-2279-8846, 010-6222-1509

정성희 세무사  tkdnews@korea.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