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6.25 화 19:30
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제8회 아시아품새선수권대회, 한국 7회 연속 종합우승차예은 항저우아시안게임에 이어 국제대회 금메달 획득
베스트플레리어상을 수상한 강완진(왼쪽)과 이주영
7회 연속 종합우승을 차지한 한국품새국가대표선수단.

 

 

15일 베트남 다낭에서 개최된 제8회 아시아품새선수권대회 2일 차 경기에서 한국 대표팀이 금메달 2개를 추가하며 금메달 9개로 7회 연속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품새 2일 차인 15일, 자유품새 17세 이상 복식전 윤규성(한국체대)과 차예은(용인시청)이 호흡을 맞춰 총점 8.366점으로 대만과 태국을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윤규성은 “아시아선수권대회 첫 출전인데 차예은 선수와 호흡을 잘 맞춰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어서 매우 기쁘다.”라며 우승 소감을 밝혔다. 차예은은“자유품새의 개성을 잘 보여주었다. 항상 도움을 주시는 부모님께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또한 공인품새 30세 초과 복식전에서는 지호용(태권도고수회)과 장명진(지인회)가 1위를 차지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편 대회 베스트 플레이어에는 아시아품새선수권대회 3번의 금메달을 획득한 강완진과 첫 시니어 국제무대 데뷔전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주영이 선정되었다.

내일부터는 제26회 아시아태권도선수권대회가 시작되며 1일 차에는 M–54kg 양희찬(한국가스공사)과 W-46kg 강미르(영천시청), W-53kg 박혜진(고양시청)과 M–63kg 장준(한국가스공사)이 출전한다

태권도신문  tkdnews@korea.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권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최신댓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