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8.8 월 12:27
상단여백
HOME 종합
진흥재단, 태권도장 활성화 캠페인 광고 만족도 높아지도자 130명 설문 결과 93.9%가 캠페인 필요성에 공감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2.03.24 13:05
  • 호수 0
  • 댓글 0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이 지난달 14일부터 한 달간 진행한 ‘태권도장 활성화 캠페인 광고’에 대해 태권도장 관장, 사범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태권도장 활성화 캠페인 광고의 한 장면.

이번 캠페인 광고는 배우 김재원 씨와 아들 이준 군, 그리고 황경선 베이징, 런던올림픽 2회 연속 금메달리스트인 황경선이 출연해 태권도 수련의 필요성 등 태권도장 활성화를 위한 내용을 담았으며, SBS와 KBS2 등 전국 지상파, JTBC, YTN 등의 TV 채널에 총 247회가 송출되었고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온라인을 통해 소개되었다. 

진흥재단이 광고 성과를 확인하고 향후 개선 방향 등의 확인을 위해 실시한 설문조사에는 태권도 관장과 사범 등 130명이 참여했다. 

캠페인 광고에 대한 만족도 설문 결과 93.9%의 응답자가 만족(만족, 매우 만족)했고, 태권도 활성화 및 태권도장 운영에도 도움이 된다는 답변이 85.4%가 도움(도움, 매우 도움)이 된다고 답변했다. 

기타 의견으로는 “태권도가 왜 필요한지 느낄 수 있도록 잘 만든 캠페인 같다”, “적절한 시기에 일선 도장에 꼭 필요한 광고이다”, “김재원 부자가 함께 태권도 하는 모습이 인상 깊었다”라는 등 캠페인 광고에 대해 긍정적 평가가 다수를 이루었다. 

이와 함께 “지속적으로 광고를 통한 캠페인 전개를 해주면 좋겠다”, “어린이 외에도 중장년층 까지 수련과 운동이 가능함을 표현해 달라” 등 향후 태권도장 활성화 캠페인 진행 시 발전사항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다. 

오응환 진흥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일선 태권도장의 활기를 되찾고 국기 태권도 활성화를 위해 제작한 이번 캠페인 광고에 대해 일선 관장과 사범들의 호의적인 반응에 뿌듯함을 느낀다”라며  “설문에서 제시한 발전 방향 등을 면밀히 검토해 태권도장 활성화를 위해 우리 재단이 더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반영하겠다”라고 밝혔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