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월 15:32
상단여백
HOME 종합
국기원, 트럼프 전 대통령에 명예 9단증 수여“태권도는 자신을 보호하는 훌륭한 무도”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1.11.20 15:36
  • 호수 0
  • 댓글 0

국기원이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에게 명예 9단증을 수여했다. 

이동섭 국기원 원장(오른쪽)이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에게 명예단증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19일 오후 4시, 이동섭 국기원 원장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별장인 플로리다주 팜비치에 있는 마러라고 리조트를 방문, 명예 9단증을 수여하고 태권도복을 증정했다. 

이 원장은 명예단증을 수여한 뒤 ”트럼프 전 대통령께서는 평소 태권도에 대한 남다른 애정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앞으로도 태권도와 국기원에 대한 많은 관심과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도 ”명예단증을 받게 되어 대단히 특별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태권도는 요즘 이런 시기에 자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한 훌륭한 무도이다“고 화답한 뒤 국기원 태권도시범단의 방문을 요청하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