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5.25 수 14:47
상단여백
HOME 종합
부족한 일손 태권도진흥재단이 돕는다호롱불 마을 찾아 농촌 일손 돕기에 구슬땀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1.10.29 17:25
  • 호수 0
  • 댓글 0

29일,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이 29일 무주군 설천면 기곡리 호롱불 마을을 찾아 농촌 일손 돕기를 했다.

진흥재단 임직원들의 농촌 일손 돕기 장면.

오응환 이사장 등 20여 명의 임직원이 참가한 이날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손 부족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포도밭 등의 폐비닐 제거와 수로 등 접근이 어려운 장소에 있는 쓰레기와 수초를 제거했다.

오응환 진흥재단 이사장은 “오늘 일손 돕기가 지역 농민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태권도진흥재단은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진흥재단은 농촌 봉사활동과 단체 헌혈, 이웃 돕기 등 지역과 함께하는 사회 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