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월 15:32
상단여백
HOME 대회
총 4,513명 참가,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D-2온오프라인 동시 개최...17개 국가에서 참가
오프라인은 시범경연, 온라인은 공인품새&연속발차기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1.10.20 11:45
  • 호수 0
  • 댓글 0

제14회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가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무주 태권도원 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 태권도엑스포는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린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되었지만 올해는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오프라인에서는 태권도 시범경연대회가 치러지며, 온라인에서는 공인품새와 연속발차기 대회가 마련되었다.

제14회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가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전라북도 무주 태권도원 일원에서 열린다.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참가신청을 받은 결과 오프라인으로 열리는 태권도 시범경연대회에는 국내 태권도 시범단 26개 팀, 595명이 참가한다.

또, 온라인으로 펼쳐지는 공인품새에는 2,770명, 연속발차기 1,148명 등 총 3,918명 등이 참가해 총 4,513명이 태권도엑스포에서 모처럼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룬다.

국내를 포함해 해외에서는 온라인으로 브루라이, 뉴칼레도니아, 파키스탄, 카타르, 러시아, 미국, 브라질 등에서 총 17개 국이 참가한다.

조직위는 “당초 오프라인 태권도 시범경연대회는 약 50개 팀이 참가를 희망했으나 정부의 집합금지 명령에 따라 모든 팀이 참가하지는 못했다. 온라인 대회 역시 중국과 인도 등에서 약 2,000명이 추가 신청을 했으나 인터넷 장애, 참가신청 마감 등으로 참가가 제한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태권도엑스포는 국내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기 위해 개회식, 만찬, 간담회, 폐회식 등 다수의 인원이 모이는 일정은 모두 취소됐다. 

더불어 오프라인 참가자 전원은 48시간 이전 PCR 검사와 자가문진표 작성, 참가자 수집·이용 동의서 등을 제출해야 한다. 이후에도 QR 체크인, 열 체크, 전신소독 등의 절차를 거쳐야 참여할 수 있다.

이병하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조직위원장은 “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조직위를 포함해 많은 사람들이 노력한 결과 전년 360여 명의 수준이었던 대회가 올해는 17개국 4,513명이 참가하는 놀라운 성과를 이루었다. 이는 전 세계 태권도인들의 태권도에 대한 사랑과 관심에서 나타난 결과다. 이러한 성원에 보답하기 위하여 끝까지 방심하지 않고 철저한 방역과 세부사항까지 살펴 문제없이 행사를 마무리 하겠다”고 태권도 엑스포 성공 개최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전 세계 태권도인의 뜨거운 관심 속에 열리는 이번 엑스포 행사는 전라북도와 무주군의 관광홍보 및 스포츠 관광산업에 도움이 됨은 물론 전라북도를 대표하는 행사로 자리매김 될 것으로도 기대되고 있다.

올해 엑스포는 온오프라인으로 병행, 17개 국가에서 4,513명이 참가한다.

특히 올해는 무주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국제태권도사관학교 설립을 위한 챌린지 행사도 포함하고 있어 긍정적인 파급효과를 노리고 있다.

한편, 엑스포 조직위는 지난 19일 제3차 운영위원회를 열어 행사 기간 중 방역과 관련해 집중적으로 논의했으며, 사업계획(안)과 예산계획(안)에 관해 다루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