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월 15:32
상단여백
HOME 종합
진흥재단, 한국마사회와 태권도 활성화 논의공기업 협업 차원...협력방안 모색

지난 10일, 오웅환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 이사장은 경기도 과천시에 있는 한국마사회를 찾아 김우남 회장과 업무협의를 갖고 국기 태권도 활성화 등에 대한 논의했다. 

오응환 이사장(왼쪽)괴 김우남 회장.

마사회 회장실에서 진행된 이날 협의에서 김우남 회장은  “진흥재단이 추진하고 있는 국기 태권도 발전과 태권도 성지 태권도원 활성화 노력에 적극 동참하겠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한국마사회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국기 태권도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태권도 활성화를 위한 광고 홍보 등에 대해 법률 검토를 거쳐 공기관 협업차원에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오응환 이사장도 “태권도는 국기이자 우리 국민들의 자존심과 같은 무예이자 스포츠이다”라며 “올림픽 정식 종목 유지를 비롯해 국민들에게 힘이 되고 자긍심이 되는 무예 스포츠가 되도록 진흥재단은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날 오응환 이사장과 김우남 회장은 진흥재단이 제공하는 태권도 관련 각종 홍보 자료들을 과천 경마장 대형 전광판에 송출하는 등 국기 태권도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