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4.20 화 13:50
상단여백
HOME 종합
울산시협회, 에스원과 통학차량 안심 사업 제휴 체결소속 태권도장 통학버스에 운행기록장치 제공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1.03.26 10:42
  • 호수 0
  • 댓글 0

울산광역시태권도협회와 에스원이 ’어린이 통학차량 안심 사업 제휴‘를 체결했다.

김화영 울산시협회 회장(왼쪽)과 소재승 에스원 상무.

체결식은 지난 24일 울산시협회 회의실에서 김화영 회장과 소재승 에스원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열렸으며, 이번 제휴에 따라 종합 안심솔루션 기업 에스원은 울산시협회 소속 약 250개 태권도장 통학버스에 운행기록장치를 장착하고 운행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앞서 정부는 올해 1월 어린이 통학차량에 의무적으로 디지털운행기록계(DTG)를 설치하도록 도로안전법을 개정한 바 있으며, 이에 따라 새롭게 등록하는 어린이 통학차량에는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이를 장착하지 않으면 50만 원 미만의 과태료, 2차 적발 시 100만 원, 3차 적발 시에는 15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법 개정에 따라 DTG를 설치해야 하는 어린이 통학차량은 10만여 대가 넘는 것으로 추산된다.

에스원 유비스는 어린이 통학차량에 DTG 부착해 차량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운행경로, 과속여부, 시동 꺼짐 등 운행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한다. 

울산광역시태권도협회와 에스원이 ’어린이 통학차량 안심 사업 제휴‘를 체결했다.

이를 통해 과속이나 난폭운전 등 사고유발 요인을 사전 차단해 어린이 통학차량의 안전운전을 돕는다. 실제 한 기업의 경우 공용차에 유비스를 도입하면서 한 해 사고율이 87%에서 7%로 감소하기도 했다.

에스원 관계자는 "1월 어린이 통학차량에 DTG 장착이 의무화됨에 따라 관련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우리 사회에 안전과 안심의 가치를 전달하는 사회 공익적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우리 자녀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과 솔루션을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