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3.1 월 19:58
상단여백
HOME 종합
진흥재단, 태권도 소재 ‘웹 예능’ 제작 지원태권도 소재 발굴 및 보급 위해 3억 원 지원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1.02.16 18:50
  • 호수 0
  • 댓글 0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이 태권도를 소재로 한 웹 예능 프로그램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16일, 태권도원 운영센터 대회의실에서 김용 진흥재단 사업본부장과 ㈜컨버전스티비(대표 최정열), ㈜오콘(대표 김일호), ㈜피엘유에스(대표 홍성주) 등 국내 영상 제작사가 참석한 가운데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용 사업본부장과 김기언 (주)오콘 팀장, 그리고 문준영 (주)피엘유에스 이사(오른쪽부터)의 기념촬영 장면.

진흥재단이 제작 지원하는 웹 예능은 ‘태권홈트브이’와 ‘태권 히어로 슈퍼잭’ 등 2편이다. 먼저 ‘태권홈트브이’는 코로나19 관련 비대면 상황에서 인플루언서 등 유명인이 태권도를 활용한 홈트레이닝 과정을 담은 4부작 예능이다. 출연진은 음악, 춤 등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소재를 활용한 태권도 홈트레이닝 영상에 직접 참가하고 소개하는 등 태권도 수련의 재미와 효과를 알릴 계획이다. 

‘태권 히어로 슈퍼잭’은 EBS에서 방영된 애니메이션 ‘꼬마 히어로 슈퍼잭’ 캐릭터가 등장해 어린이들에게 태권체조를 가르치면서 체력과 인성을 키워가는 과정을 그림 콘텐츠다. 애니메이션과 실사 방식을 이용하여 태권도에 대한 호감도와 수련동기를 높이고 향후 캐릭터화를 통한 다양한 상품 개발 등 태권도 산업 발전에 기여하는데에도 활용할 예정이다.

진흥재단과 제작사는 업무협약을 통해 영상 콘텐츠 제작 방향을 공유하고, 수준 높은 영상 제작을 위해 현장 점검 및 평가를 진행하기로 했다. 

김용 사업본부장은 “두 작품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제작해 다양한 채널에서 6월 경 방영할 예정이다”라며 “코로나19 시대에 태권도를 향한 수련 열기를 북돋우고 어려움에 처한 태권도장 활성화에 도움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진흥재단은 웹 예능 제작 지원 외에도 태권도를 소재로 한 콘텐츠 산업과 태권도 문화의 연계 가능성 확장을 위해 태권도 문화콘텐츠 육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