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3.1 월 19:58
상단여백
HOME 종합
남궁숙 국기원 상벌위원장 위촉식 열려이동섭 국기원 원장 “공정한 업무 처리” 당부

지난 15일 오후 3시, 이동섭 국기원 원장이 남궁숙 신임 상벌위원회 위원장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남궁숙 위원장은 지난 9일 국기원 강의실에서 열린 ‘2021년도 제1차 임시이사회’에서 동의를 얻어 임기를 시작, 임기만료일은 2021년 정기이사회 전날이다.

이동섭 국기원 원장(오른쪽)이 남궁숙 신임 국기원 상벌위원회 위원장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장면.

남 위원장은 태권도 선수 출신으로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 팀장 등 경찰에서 38년 재직한 뒤 대한체육회 체육시스템 혁신위원회 위원, 대한체육회 클린스포츠센터 조사관 등을 역임했다.

이동섭 국기원장은 남 위원장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태권도인으로 경찰에 투신, 국민을 위해 헌신하신 분을 위원장으로 모실 수 있게 돼 영광이다”며 “국기원의 상과 벌을 다루는 위원회를 총괄하시게 된 만큼 항상 공정하게 업무를 처리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국기원 상벌위원회는 국기원 관련 표창과 징계, 그리고 정부 및 기타 유관기관의 포상 대상자 추천에 관한 사항 등을 심의, 의결하고, 위원장을 포함해 7명 이상 9명 이하로 구성된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태권도인 2021-02-17 02:43:20

    남궁 숙 위원장님 축하합니다.
    어려운 자리 맡으셨군요.
    누구보다 공정하게 업무처리 하리라 믿습니다.
    그리고 양택진 기자님! 남 위원장이 아니라 성이 남궁이니까 남궁 위원장이라고 해야 맞습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