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6 화 13:51
상단여백
HOME 종합
이동섭 국기원 원장, 직원들과 상견례 가져“직원들이 신명나게 일할 수 있는 국기원 만들겠다”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1.02.01 22:36
  • 호수 0
  • 댓글 0

이동섭 신임 국기원 원장이 직원들과 상견례를 갖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1일 오전 10시 30분, 이동섭 원장은 국기원 강의실에서 직원들과 공식적인 첫 만남을 가졌다.

이동섭 신임 국기원 원장이 공명정대한 업무수행을 약속하며 서명한 청렴서약서를 직원들에게 보여주고 있다.

이 원장은 상견례에서 “우리 국기원 직원들의 성원으로 국기원 원장에 당선됐다. 저를 선택한 세계 태권도 가족들은 과거로 가지 말고, 미래로 가라는 주문을 하셨고, 국기원에 가서 개혁하라는 소명을 주셨다. 개혁을 위한 100일 프로젝트를 추진하겠다”고 힘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서 이 원장은 “여러분의 방패막이가 돼 직원들이 자부심을 갖고 신명나게 일할 수 있는 국기원을 만들어 국기원이 자랑스러운 직장이 될 수 있는 그런 원장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 원장은 상견례 이전에 취득한 정보의 사적인 용도로 사용하지 않고, 공명정대한 업무수행, 그리고 일체의 금품, 향응, 편의를 청탁하지도, 받지도 않을 것을 다짐하는 청렴서약서에 서명했다. 

한편 이 원장은 지난달 29일 오후 고 김운용 원장을 비롯한 이종우, 엄운규, 홍종수 등 원로들의 묘역 등을 돌며 예를 표하고, 국기원 원장으로서 맡은 바 소임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