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8.1 토 20:09
상단여백
HOME 종합
실업연맹, ‘폭력은 NO!’ 결의문 발표“태권 DREAM & SAFETY 특별위원회” 신설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0.07.15 10:53
  • 호수 0
  • 댓글 0

트라이애슬론 선수였던 고 최숙현 선수 자살 사건과 관련해 국민적 공분이 일고 있는 가운데 한국실업태권도연맹이 체육계 부조리와 폭력 행위를 척결하고, 공정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결의문을 발표했다.

실업연맹의 결의문 발표 장면.

지난 14일 오후 2시, 실업연맹 사무실에서 김영훈 회장을 비롯한 임원들, 실업팀 지도자, 그리고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결의문 발표식이 열렸다.

이날 실업연맹은 이날 “태권 DREAM & SAFETY 특별위원회”를 신설해 위원장에 우양태 법무법인 선우 변호사, 위원에 한혜진 무카스 편집장과 오혜리 춘천시청 선수를 위촉했다.

[한국실업태권도연맹 결의문]

최근 각종 언론매체를 통해 운동선수들의 폭력사례가 연일 보도되고 지도자와 선수 간의 수직적인 특수 관계, 엘리트 체육의 폐해 등 체육계의 오랜 시스템을 개선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폭력 행위는 어떠한 이유에서도 정당화될 수 없는 범법 행위임에도 최근까지 선수들의 경기력을 끌어올리는 수단으로 과거부터 행해지던 지도방식으로 여겨지며 당연시되고 있다는 보도는 국민들의 공분을 사기에 충분했고, 이에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 일동은 좌절과 참담함을 느꼈습니다. 

오랜 기간 누구에게도 쉽사리 털어놓을 수 없었던 피해자의 고통에 미안함이 앞섭니다. 고통을 넘어 큰 용기를 보여준 선수들에게 진심으로 위로를 표합니다. 

앞으로 우리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 일동은 이러한 부조리와 폭력 행위를 척결하고, 공정사회를 실현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다할 것을 다짐하며 다음과 같이 결의합니다.

 하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일동은 타인의 인권을 침해하지 않고 존중하여 건전한 스포츠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습니다.

 하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 일동은 폭력 ‧ 성폭력 및 부조리를 척결하고, 재발하지 않도록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하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일동은 폭력 ‧ 성폭력 가해자에 대해 단호하게 대처하고, 스포츠약자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하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일동은 스포츠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투명한 운영을 실천하겠습니다.

 하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일동은 대한민국 국민이 다시 스포츠를 통해 희망과 웃음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020. 07. 14.

한국실업태권도연맹 회원 일동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