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6.3 수 23:18
상단여백
HOME 종합
진흥재단, ‘방구석태권도대회’ 수상자 발표400여 편 이상 응모...유·초등부 등 3개 부문 수상자 선정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0.05.22 22:08
  • 호수 0
  • 댓글 0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이 ‘2020 영상 콘테스트, 방구석 태권도 대회’ 수상자를 발표했다.

앞서 진흥재단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태권도를 가깝게 느끼고 즐길 수 있도록 온라인상에서 진행하는 ‘방구석 태권도 대회’를 4월 29일부터 공모했고, 400편 이상의 작품이 응모했다. 

유·초등부 최우수상(태권도장에서 단체 품새) 장면.

유·초등부에서는 10살 어린이가 거실에서 선보인 ‘태극 6장’을 출품한 김성훈씨가 대상을 수상했다고, 중고등부 대상은 유정민씨로 아파트 옥상에서 누나와 동생이 ‘태권체조’를 하는 영상이 선정되었다. 대학 및 일반부는 백석대학교 정선재씨가 출품한 ‘태권도 학과생의 등교 준비’가 대상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12개월 유아의 ‘최연소 뒤 후리기’와 러시아에서 참가한 ‘Taekwondo at home’, 69세 참가자가 선보인 태권도 품새 ‘태극3장’ 등의 영상도 장려상에 선정되었다. 

대상 등 수상자 명단은 태권도진흥재단·태권도원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흥재단은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등 수상자에게 태권도원 체험권과 기념품 등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상욱 진흥재단 이사장은 “코로나 19 상황에서도 유아·어린이부터 노령층까지 많은 분들이 태권도에 대한 사랑을 표현해주었다”며 “진흥재단은 태권도장 활성화 등 태권도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