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6.3 수 23:18
상단여백
HOME 종합
전갑길 이사장, 취임식 대신 직원들과 상견례“신뢰 받을 수 있는 국기원으로 탈바꿈 시킬 것”
  • 양택진 기자
  • 승인 2020.04.14 13:42
  • 호수 0
  • 댓글 0

전갑길 국기원 이사장이 취임 후 직원들과 상견례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14일 오전 10시, 전 이사장은 국기원 강의실에서 팀장급 이상 간부회의를 주재한 후 각 부서를 돌면서 직원들과 상견례를 가졌다.  

전갑길 국기원 이사장이 팀장급 이상 간부회의를 주재하는 모습.

이 자리에서 전 이사장은 “국기원이 세계태권도본부로서 태권도의 중추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모든 역량을 집중해 태권도 가족들에게 신뢰와 인정을 받을 수 있는 국기원으로 탈바꿈 시킬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서 전 이사장은 “우리 직원들이 업무에 충실히 임하면서 개개인의 능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며 “본인과 함께 국기원이 새롭게 거듭나는 데 지혜를 모으자”고 강조했다.   

이번 상견례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취임식 개최가 어려운 상황에서 전 이사장이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한 차원에서 이뤄졌다. 

전 이사장은 지난 3월 27일 열린 ‘2020년도 제5차 임시이사회’에서 이사장으로 선출됐고, 4월 3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으로부터 승인을 받은 뒤 업무 파악에 착수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