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9.25 금 11:09
상단여백
HOME 종합
KTA, 코로나19 대응 태권도장 지원책 강구‘찾아가는 심사’ 시행 등 3가지 의결
  • 류호경 기자
  • 승인 2020.04.02 12:22
  • 호수 0
  • 댓글 0

대한태권도협회(KTA)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일선 태권도장을 지원하기 위해 실질적인 대책을 강구하고 나섰다.

코로나19 대응 태권도장 지원 TF팀은 지난달 31일 경기도태권도협회 회의실에서 제2차 회의를 열고 △정부 지원 요청사항 검토 △‘찾아가는 승품·단 심사’ 시행 방안 건의 △일선 태권도장 지원 방안 등을 논의했다.

코로나19 대응 태권도장 지원 TF팀.

이날 TF 회의는 정부 지원 요청사항과 관련해 휴관 수련생 복관을 위한 메뉴얼 개발·보급과 지도자 급여 지원 및 태권도장 임대료 지원, 공공심사비 지원 등 11가지 내용을 검토하고 정부와 자치단체에 강력히 지원 방안을 요청하기로 했다.

KTA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간담회를 통해 태권도계의 전반적인 실정을 설명한 후 의결 내용을 정식으로 요청할 계획이다.

‘찾아가는 승품·단 심사’ 시행은 TF팀에서 개발한 5가지 방안 중 도장지원특별위원회에서 진행안을 만들어 국기원에 개최승인을 요청하는 것으로 의결했다.

이와 함께 일선 태권도장 지원 방안은 국기원, KTA, 태권도진흥재단 등 3개 단체 지원금 7억 5천만 원을 17개 시도협회에 각 3천만 원씩 지원하고, 지원금 잔액은 태권도장 홍보(CF) 제작비 등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한편, TF팀은 이날 회의에서 태권도장 온라인 교육 시스템 구축과 편리한 은행 대출 방안 등도 논의했다.

류호경 기자  hk4707@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