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21 목 17:09
상단여백
HOME 종합 해외이슈
WT, ‘저탄소 배출 어워즈’ 수상국제올림픽위원회와 다국적 기업 다우 공동시상
  • 양택진 기자
  • 승인 2019.11.01 18:24
  • 호수 0
  • 댓글 0

세계태권도연맹(WT)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IOC 스폰서인 다국적 화학기업인 다우(DOW)가 공동 시상하는 ‘저탄소 배출 어워즈(Carbon Initiative Award)’를 수상했다.

지난 5월 조정원 총재(오른쪽)가 UNFCCC 서명 후 토마스 바흐 위원장과 악수를 하고 있는 장면.

시상식은 지난달 30일(현지시각) IF 포럼이 개최된 스위스 로잔에서 열렸으며, 온실가스 감축에 앞장선 WT를 비롯한 국제승마연맹, 국제스키연맹, 국제골프연맹, 국제아이스하키연맹, 국제조정연맹, 국제럭비연맹, 국제요트연맹, 국제오리엔티어링연맹, 국제삼보연맹 등 10개 경기연맹이 수상했다.

이번 시상은 탄소 감축 정책과 대회 운영 폐기물을 줄이고, 환경파괴 물질을 최소한으로 사용하는 국제경기연맹에 대해 이루어졌다.

조정원 WT 총재는 “세계태권도연맹은 국제스포츠경기연맹으로서 스포츠를 통해 탄소를 줄이고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책임을 다할 것이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WT는 지난 5월 맨체스터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때 토마스 바흐(Thomas Bach) IOC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세계적인 문제인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고, 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에 서명한 바 있으며, WT 주최 대회에서 90프로 이상이 재생 매트를 사용하는 등 지속가능 발전을 추진하고 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