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21 목 17:09
상단여백
HOME 종합
5차 투표 끝에 국기원 신임이사 12명 선임임원 결격사유 검토 후 신임 이사장 선출 예정
  • 양택진 기자
  • 승인 2019.10.17 22:16
  • 호수 0
  • 댓글 0

새 정관과 이사추천위원회 규정에 따른 국기원 신임이사 선임이 다섯 번의 투표를 거치며 12명으로 결정되었다.

12명의 신임이사는 정관 제12조 제1항 ‘최초의 이사 선임 이후 선임되는 이사의 임기는 최초 선임된 이사의 임기와 같이 한다’는 내용에 따라 최영열 원장의 임기와 함께 하며, 국기원은 신임이사의 결격사유 검토를 마친 후 곧바로 이사장 선출 과정에 들어가게 된다.

최영열 의장(국기원 원장)이 5차 투표 후 확정된 신임이사를 공표한 후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17일 오전 10시 30분, 국기원 제2강의실에서 2019년도 제9차 임시이사회가 개최되었다.

9명의 재적이사 전원(최영열, 홍일화, 정국현, 윤상호, 안병태, 김성태, 김성은(대리인), 나동식(대리인), 김일출(대리인))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이사회 안건은 국기원 신임이사 선임의 건이 상정되었다.

앞서 국기원은 이사 선임을 위해 지난 8월 8일 제7차 임시이사회서 10명의 이사추천위원회를 구성한 바 있다.

이사추천위원회 지난 8월 27일부터 9월 10일까지 15일간 ‘국기원 이사 후보자 공개모집’을 했다.

공모에는 총 144명이 응모했으며, 총 여섯 차례에 걸친 회의를 통해 참신성(10점), 도덕성(10점), 전문성(30점), 기여도(30점), 다양성(20)점의 가이드라인으로 46명의 이사후보 적격자를 가렸다.

그리고, 46명의 이사후보 적격자를 대상으로 5차에 걸친 무기명 비밀 투표를 거쳐 신임이사 15명을 뽑는 30명의 후보자를 이사회에 추천했다.

국기원 정관에 따른 20인 이상 30인 이내의 재적이사를 채우기 위해 최소 11명에서 최대 15명까지 선임할 수 있는 신임이사를 뽑기 위해 이날 이사회는 총 다섯 차례에 걸쳐 무기명 비밀투표를 했다.

9명의 재적 이사 중 8명이 투표한 1차에서는 30명의 이사후보자 가운데 김지숙(1967년생, 한국여성태권도연맹 회장), 박천재(1960년생, 미국 조지메이슨대학 교수), 윤오남(1960년생, 대한장애인태권도협회 부회장, 조선대학교 체육대학 교수), 임미화(1974년생, 한국여성태권도연맹 이사, 태권도장 관장), 임종남(1961년생, 경기도태권도협회 행정부회장, 전 대한태권도협회 이사), 전갑길(1957년생, 제16대 국회의원, 전 광주광역시 광산구청장), 슬라비 비네프(Slavi Binev, 1965년생, 유럽태권도연맹 부회장, 불가리아태권도협회 회장) 등 6명이 우선 선임되었다.

이어 9명의 재적 이사 중 7명이 투표한 2차에서는 손천택(1953년생, 인천대학교 사범대학 체육교육과 명예교수, 전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소장), 7명이 투표한 3차에서는 이숙경(1972년생, 전주대학교 교수), 8명이 투표한 4차에서는 아무도 선임되지 않았고, 마지막 8명이 투표한 5차에서는 김무천(1957년생, 전 대한태권도협회 이사, 사무처장), 지병윤(1957년생, 백석대학교 경찰학부 교수, 경찰청 무도사범), 차상혁(1959년생, 미국 태권도장 운영) 등이 신임이사로 선임되었다.

이사회는 12명이 선임되자 최소 선임 이사 숫자인 11명을 넘기며 신임이사 선임 절차를 종료했다.

국기원은 이날 선임된 12명의 신임이사를 대상으로 임원 결격사유 여부를 점검한 뒤 차기 이사회에서 신임이사 선임을 최종 보고할 예정이다.

이날 이사회서 홍일화 이사는 1차 투표를 제외한 2차에서 5차까지 투표를 모두 기권했다.

이와 관련 홍 이사는 “최다득표자를 가리는 투표도 아닌데 패자부활전과 같은 방식으로 계속해서 이사를 선임하는 것이 정관 등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판단해 1차를 제외한 모든 투표를 기권했다”고 밝혔다.

국기원 신임이사 선임 5차 투표 후 결과.

한편, 이사회 전 이사후보자 명단 사전 유출은 대부분 사실로 밝혀졌다. 사전에 유출된 명단 중 3명을 제외한 모든 명단이 실제 30명의 이사후보자와 일치했다.

이사후보자 명단 사전 유출에 대한 대응에 대해 국기원 담당부서에서는 “특별한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