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14 월 18:02
상단여백
HOME 대회 국제대회
태권도, 2022년 항저우 장애인 AG 정식종목 채택아시아장애인올림픽위원회 집행위원회 결정
  • 양택진 기자
  • 승인 2019.10.10 10:06
  • 호수 0
  • 댓글 0

태권도가 2022년 중국 항저우에서 열리는 장애인 아시안게임 정식종목으로 채택됐다.

지난 8일, 아시안장애인올림픽위원회(Asian Paralympic Committee) 집행위원회는 태권도가 2022년 장애인 아시안게임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되었다고 밝혔다.

장애인 태권도대회 경기 장면.

2010년 광저우에서 처음 시작한 장애인 아시안게임은 인천과 자카르타를 거쳐 2022년 항저우에서 4회째를 맞이한다.

지난 2018년 자카르타 장애인 아시안게임에서는 배드민턴, 볼링, 론볼, 보치아, 사격, 사이클, 양궁, 유도, 수영, 역도, 육상, 좌식배구, 탁구, 휠체어테니스, 체스, 휠체어농구, 휠체어펜싱 등 18개 경기 종목으로 치러졌다.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WT) 총재는 “태권도가 장애인 올림픽에 이어 장애인 아시안게임에도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것은 전 세계 태권도인들과 함께 축하할 일이다”라며, “2020년 도쿄 장애인 올림픽에 처음 소개되는 장애인 태권도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태권도는 2020년 도쿄, 2024년 파리 장애인 올림픽 정식종목에 채택되었고, 파라팬아메리카 게임과 2020년 모로코에서 처음 열리는 장애인 아프리칸 게임에도 정식종목이 되었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