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2.16 일 10:23
상단여백
HOME 종합
‘2018 태권도원의 밤’ 무주 태권도원서 열려㈜무토, 태권도원 발전부문 공로상 수상
  • 양택진 기자
  • 승인 2018.11.30 14:01
  • 호수 0
  • 댓글 0

지난 29일 오후 5시, 태권도진흥재단이 주최하는 ‘2018 태권도원의 밤’ 행사가 무주 태권도원 도약센터 나래홀에서 열렸다.

올해 태권도원의 발전과 활성화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 대한 시상식과 지속된 발전을 다짐하는이번 행사에는 이상욱 진흥재단 이사장을 비롯해 황인홍 무주군수, 유송열 무주군의회의장, 최동렬 전라북도태권도협회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공로상을 받은 (주)무토 이승환 대표(오른쪽)과 이상욱 진흥재단 이사장의 기념촬영 모습.

이날 행사에서는 태권도원 발전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를 대상으로 공로상(태권도원 발전부문, 태권도원 활성화 부문)과 특별상 등의 시상식과 올해 재단이 주최한 ‘2018 태권도원 경연대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여 및 재단·협력사 직원들에 대한 업무유공 표창도 진행되었다.

특히, 이날 공로상(태권도원 발전부문 단체)에는 올해 5천 6백 여벌의 도복과 태권도 용품 등을 재단에 기부한 ㈜무토(대표이사 이승환)를 비롯해 세한대학교와 대구일마이스터고등학교 등이 수상의 영광을 누리게 되었다.

진흥재단은 국내 도장과 태권도학과 등에서 기부 받은 도복을 활용해 태권도 저개발국과 개도국 등에 ‘지구촌 태권도복 나눠 입기 운동’을 진행 중이다.

이상욱 진흥재단 이사장은 “재단은 올 한해 태권도 및 태권도원 진흥과 발전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라며 “앞으로도 태권도 공공외교를 통한 태권도 보급 및 활성화 그리고 태권도원 성지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