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1.12 월 12:47
상단여백
HOME 종합
진흥재단, 동유럽에 태권도 붐 일으킨다2018 태권도원 전지훈련에 동유럽 5개국 선수단 참가
  • 양택진 기자
  • 승인 2018.11.06 19:24
  • 호수 0
  • 댓글 0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이 러시아, 슬로바키아 등 동유럽 5개국 태권도 선수 및 코치들을 ‘태권도원’으로 초청, 2018 태권도원 전지훈련을 지원한다.

2016년 11월 수단 경찰대학 태권도 선수단 전지훈련 기념촬영 장면.

6일(화)부터 2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전지훈련에는 러시아와 슬로바키아, 체코, 헝가리,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등 5개국 24명의 선수단이 참가한다. 

러시아와 슬로바키아는 국가대표 선수들로 구성되었고, 나머지 국가들도 대사관과 문화원 등 해외 공관의 추천을 통해 선발, 향후 각국을 대표할 수 있는 선수들이 참가하도록 했다. 

진흥재단은 이번 전지훈련 지원을 통해 유럽 내에 태권도 입지를 강화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2019년 개최되는 유러피언 게임(2019.6./벨라루스 민스크)에서 태권도 종목이 제외되는 등 최근 유럽 내에서의 침체된 태권도 분위기를 반등시키고 태권도의 위상강화 및 선수들의 기량 향상에 기여하고자 전지훈련을 지원하게 되었다.
 
전지훈련에 참가한 선수단은 태권도원 수련 프로그램을 비롯해 국내 겨루기 선수단 초청 합동훈련, 외부 강사 초청 교육, 체력훈련 등 강도 높은 훈련에 참가할 예정이다. 

이상욱 진흥재단 이사장은 “이번 전지훈련은 동유럽 태권도 활성화와 기량  평준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재단은 앞으로도 태권도 진흥·보급과 활성화를 위한 태권도 공공외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최신댓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