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4.22 일 13:25
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이슈
봄, 그리고 태권도원서 만나는 여섯 가지 설렘‘봄맞이 특별이벤트’ 등 다양한 즐길거리 마련
  • 양택진 기자
  • 승인 2018.04.10 12:44
  • 호수 0
  • 댓글 0

태권도진흥재단(이하 진흥재단)이 2018년 봄 여행주간을 맞아 태권도원에서 펼쳐지는 ‘여섯 가지 설렘’을 주제로 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올해 봄 여행주간은 4월 28일부터 5월 13일까지로 태권도원에서는 ‘여섯 가지 설렘’을 테마로 ‘태권도원 무료입장’과 ‘연수원 숙박시설 일반인 개방’, ‘봄·봄·봄 가족캠프’, 공방·전통놀이·미션 수행 게임 등 ‘봄맞이 특별이벤트’, ‘태권도 상설공연, The-춘향, 그리고 ’국립태권도박물관 기획전‘ 등 특별한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준비하고 있다.

먼저, 봄 여행주간에 태권도원을 찾는 방문객들은 무료로 입장 할 수 있다.

특히, 매일(월요일 휴관일) 오전 11시와 오후 2시 있는 태권도 시범공연 ‘The–춘향’은 격파와 품새 등을 중심으로 연극적 요소를 결합한 작품으로, 남녀의 사랑이야기를 담는 등 남녀노소 누구나 태권도의 멋진 매력에 빠져들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봄맞이 야외 특별 이벤트(2회 / 4.28∼29, 5.5∼6)는 T1경기장 앞 공간을 활용해 ‘공방’과 ‘전통놀이’ 등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더불어 국립태권도박물관 기획전시에서는 국기 태권도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을 만나볼 수 있다.

이상욱 진흥재단 이상욱 이사장은 “이번 봄 여행주간에 태권도원을 찾으면 더욱 뜻 깊고 즐거운 봄 나들이가 될 것이다”며 “70만평의 태권도원 자연 속에서 태권도를 테마로 모두가 행복한 여행이 될 것이다”고 했다.

한편, 태권도원 전통정원 맞은편에 조성된 3천 여 평의 유채꽃밭에는 봄 여행주간을 맞아 태권도원 순환버스가 정차하는 등 가족·연인 등의 추억을 담는데 더 없이 좋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택진 기자  winset75@naver.com

<저작권자 © 태권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택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