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7.7 화 14:54
상단여백
기사 (전체 222건)
구영채- 세계를 향하여[2]
뻬레스 꼴만 대사는 국기원에서의 품 심사과정을 유심히 지켜보고 나더니 나에게 뜻밖의 제의를 해왔다. “ 내 임기가 곧 끝나요. 당신 미...
구영채  |  2009-06-02 13:48
라인
아프리카에 전한 태권도의 감동(2)
4월 30일 오전 2시 20분 비행기를 타고 케냐로 향해 오전 6시 나이로비공항에 도착했다. 짐바브웨와 1시간, 한국과는 6시간의 시차...
반은아  |  2009-05-25 15:13
라인
구영채- 세계를 향하여 [1]
“구 사범, 아르헨티나에 가면 절대로 대통령 경호원 노릇은 하지 마시오.” 한국을 떠나기 전날 송별회 겸해서 만난, 한국 주재 아르헨티...
구영채 사범  |  2009-05-25 11:11
라인
곽금식-“나는 부끄럽지 않다” (34. 최종)
2006년 5월 11일, 오늘로 독일에 온 지 꼭 35년이 된다. 해마다 이맘때면 처음 독일에 도착해서 생활하던 시절이 떠오른다. 태권...
곽금식 사범  |  2009-05-19 10:14
라인
곽금식- “나는 부끄럽지 않다” (32)
2004년 10월, 전 유럽 공동화폐인 유로화가 통용된 2002년 1월 이후 안정적이기로 소문난 독일의 물가도 점점 인상이 되었다. 당...
곽금식 사범  |  2009-04-28 10:20
라인
[해외사범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31)
약 2개월가량 지났을 때였다. 수련시간에 갑자기 물체가 두 개로 보이기 시작했다. 몸에는 별다른 이상이 느껴지지 않았지만 오직 눈에만 ...
곽금식 사범  |  2009-04-21 10:02
라인
"정부의 직접 관여는 옳지 않다"
최근 국기원 정상화 움직임에 대해 현재 미국에서 활동 중인 이희섭 미국태권도고단자회 사무총장, 뉴저지주 김태완 사범, 두 분의 태권도 지도자들이 다음과 같은 제언을 보내왔습니다. [편집자 주]"정부의 직접 관여는 옳...
이희섭-김태완 사범  |  2009-04-17 09:52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30)
2003년 10월 3일, 큰아들 경진이가 독일태권도협회(DTU)에서 실시하는 사범보수교육을 받고 트레이너 A 시험에 합격한 뒤 독일 고...
곽금식 사범  |  2009-04-13 10:01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9)
이튿날 슈파카쎄의 융자담당으로 여전히 근무하고 계시는 길레 씨를 찾아가 상담을 요청했다. 이번에는 그의 사무실을 혼자 찾아가 포르츠하임...
곽금식 사범  |  2009-03-24 11:57
라인
한국과 영국에서의 태권도, 어떻게 다른가?
태권도는 이미 전 세계 6천만 명 이상이 수련하는 세계적 무도요 글로벌 스포츠다. 그러나 한국에서 하는 태권도와 다른 나라에서 하는 태...
롭 맥거번  |  2009-03-20 14:51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8)
1999년 11월, 통독이 된지 꼭 10년이 되는 해였다. 통독 직후 몇 년간은 독일사회의 경제적인 변화를 느낄 수 없었으나 시간이 흐...
곽금식 사범  |  2009-03-17 11:15
라인
[한인 사범 수기] 곽금식- “나는 부끄럽지 않다” (27)
1997년 7월 25일, 만으로 50세가 되던 해다. 해마다 간소하게 생일을 기념하곤 했지만 이번에는 큰 홀을 빌려 그간 신세진 지인들...
곽금식 사범  |  2009-03-10 10:35
라인
[시론] 태권도 수련은 생각하는 몸짓 공부
태권도는 인간의 몸과 정신을 집중해서 움직이는 체계적인 몸짓으로써 널리 인간을 이롭게 한다는 교육적 이념과 도덕적 행동을 내세우며 자유...
김석련 미국 조지메이슨대 연구교수  |  2009-03-09 10:41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6)
1995년 8월 15일, 광복 50주년 기념 ‘한민족체전’에 태권도 사범으로 초청받는 행운을 얻게 되었다. 전 세계 태권도 사범 중 3...
곽금식 사범  |  2009-03-02 10:05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5)
성남 풍생고 태권도 창단 20주년 국제대회에 참가한 다음날 우리 독일팀 일행은 강원도에 도착하여 설악산 정상까지 등반하였고 이어 동해안...
곽금식 사범  |  2009-02-21 10:53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4)
어느 날 한국에서 장인, 장모 어른이 독일로 방문하셨다. 오랜만에 보는 손주들이 귀여워 밤낮으로 아이들과 시간을 같이해 주셨는데 한번은...
곽금식 사범  |  2009-02-16 09:48
라인
걸어서 탐라(耽羅) 일주- 후편(9)
‘명천 해장국’ 집에서 맛은 기막히게 좋고 서비스 정신은 기가 막히게 낙제점인 점심식사를 마치고 다시 빗길을 나섰다. 빗줄기가 좀 가늘...
최창신 고문  |  2009-02-12 10:13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3)
오스트리아 휴양지에서 만난 의사와의 대화는 꽤 오래 계속되었다.“제가 태권도를 1년간 배웠지만 당시에 너무 힘이 들어 그만둬야 했습니다...
곽금식 사범  |  2009-02-09 11:14
라인
[한인 사범 수기] “나는 부끄럽지 않다” (22)
1989년 7월. 올림픽에 채택되지 않은 종목들의 종합대회인 월드게임이 이곳 칼스루헤에서 열렸다. 당시 칼스루헤시가 주최하고 WTF(W...
곽금식 사범  |  2009-01-23 13:16
라인
위기에 처한 국기원을 살리기 위한 호소문
국기원이 심각한 위기에 봉착해 있습니다.지난해 제정된 태권도진흥법에 따라 이미 법정법인으로 거듭 태어났어야 될 국기원이 6개월이 넘도록...
이승완 국기원 상임이사  |  2009-01-21 12:09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